“덮어놓고 먹다보면 큰일나요!” 나이대와 상관없고 증상이 없어서 악화될때까지 모른다는 고지혈증 예방법

우리는 흔히 40대 이상이 되면 혈관 건강을 이야기합니다. 하지만 중장년층에만 있을 거라고 생각한 혈관 건강은 이제 최근 젊은 층에서도 유병률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더군다나 증상이 없어서 더욱 무섭다는 고지혈증. 오늘은 고지혈증에 어떻게 대처하고 예방하는지 말씀드리겠습니다.

고지혈증의 원인

고지혈증이란 혈액내에 불필요하게 과도한 지방들이 많이 쌓이게 되는 것을 말합니다. 이는 중장년층뿐만 아니라 이제 20대, 더 나아가 10대까지도 위험을 느끼고 있는 질병입니다. 그 이유는 아래와 같습니다.

  • 콜레스테롤이 많이 만들어질 때
  • 콜레스테롤 재흡수가 과할 때
  • 지방 저장 공간이 포화상태일 때
  • 콜레스테롤 사용량이 감소할 때

위와 같은 이유로 인해서 이제 고지혈증 자체가 노인의 질병이라고 여길 수는 없습니다. 그럼 고지혈증에 걸리게 되면 어떠한 증상이 나타날까요? 다른 병과 다르게 정말 평상시에는 아무 증상이 없다가 갑자기 쓰러지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즉, 고지혈증이 걸리게 되면 혈관으로 이루어진 장기를 모두 망가뜨릴 위험성이 있는 병입니다. 당뇨병이나 고혈압, 췌장암같은 병도 초기에는 아무런 증상이 없다가 갑자기 찾아오는 병이 고지혈증입니다.

고지혈증을 예방하는 습관

  • 기름진 음식, 과음을 피한다.
  • 규칙적인 운동을 해서 근육량을 늘린다.
  • 오메가3를 평상시 먹어준다.40

고지혈증은 대체적으로 기름진 음식과 과음 및 운동량이 부족해서 오는 혈관 질환입니다. 따라서 기름진 음식을 많이 드시는 것을 피하고 규칙적인 운동을 해서 근육량을 늘리는 것이 좋습니다.

혈중 중성체질 및 혈행 개선에 도움이 되는 오메가3를 평상시 챙겨 드시는 것도 좋습니다. 오메가3를 안전하게 고르는 팁은 식약처에서 건강기능식품으로 인정한 국내 제품으로 선택해서 드시면 됩니다.

위와 같이 맛있는 음식을 먹으면서 스트레스를 푸는 것도 좋지만 각종 심혈관 질환과 당뇨 등의 위험이 있는 음식은 자제하는 것이 좋습니다. 고지혈증이 젊은층까지 확대되고 있는 만큼 운동은 필수이니 일주일에 3번 이상은 꼭 챙겨서 해주시기 바랍니다.

※ 쿠팡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