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먹고 있었는데..” 한 번만 먹어도 간이 손상된다는 ‘이것’ 아무나 드시면 안됩니다. (+간회복 영양제)

간이 안좋으면 대개 극심한 피로를 호소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몸에 좋다고 간에 좋다고 아무거나 다 챙겨드시면 오히려 간을 더 악화시킬 수 있다는 사실. 한 번만 먹어도 간이 손상된다는 식품과 함께 간을 회복시켜주는 영양제에 관해서 말씀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간이 안좋을때 나타나는 증상

  • 피로
  • 황달
  • 구토
  • 콜라색 소변

위와 같은 증상들은 대체적으로 간이 좋지 않을때 나타나는 증상들입니다. 위의 증상중에 한 가지라도 나타나면 바로 병원에 가보셔야 합니다.

간손상을 줄 수 있는 영양제

1.비타민A

천연비타민A 가 아닌 레티놀 비타민A 기준으로 1일 4만단위 이상 섭취를 할 시에는 간이 손상될 수 있습니다. 비타민A는 대표적으로 좋은 피부를 유지하기 위해서 먹기도 하고 바르기도 합니다. 하루 권장량까지만 드시는 것이 좋으며 절대로 고용량을 드시면 안됩니다.

2.비타민B3

비타민B3에서는 니아신 형태가 간의 손상을 자주 유발하는 편입니다. 하루에 1000mg 이상 드시는 분들에게 간손상이 일어났다고 하는데요. 비타민B3(니아신)의 하루 권장량은 10mg이하입니다. 비타민B3가 수용성 비타민이라 고용량이 괜찮다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으신데 절대로 그렇지 않습니다.

3.녹차추출물

피부에 도움이 되고 심신의 안정을 위한 항산화제로 알고 많은 분들이 괜찮을꺼라 생각하고 드시는데 안전한 용량을 지켜서 드시는 것이 좋습니다. 해외에서는 녹차추출물을 잘못 먹고 간이식을 받은 사례도 있었다고 하니 간이 안좋으신 분들은 아예 드시지 마시고 간이 건강하신 분들도 하루에 400mg 이하로 드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4.노니

노니같은 경우는 1L 한 병을 마시고 바로 간손상이 와서 입원한 케이스가 있었습니다. 한때 노니열풍이 불어서 TV에서 엄청 띄워주던 때가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것도 함부로 아무나 막 드셔서는 안됩니다.

5.홍국(모나콜린K)

빨간쌀이라고 불리는 홍국은 곰팡이 발효 쌀입니다. 빨간쌀인 홍국의 성분중에 하나인 모나콜린K는 고지혈증 약과 구조가 동일해서 간에 영향을 줍니다. 하루에 10mg이하로 먹으면 문제는 없으니 고용량을 드시면 안됩니다.

간을 회복시켜주는 영양제

지친 간을 회복시켜주거나 간을 보호하기 위한 영양제를 떠올리면 우루사가 떠오를 수 있습니다. 하지만 간을 회복시켜주는 가장 좋은 영양제는 바로 쏜리서치의 SAT제품입니다.

성분과 배합이 우수한 SAT 제품은 실리마린과 아티초크와 커큐민을 배합한 제품으로 사실 실리빈과 커큐민이 거의 흡수가 안되는 성분인데 쏜리서치의 SAT는 모든 흡수율을 높이기 위한 공법이 적용이 되어 있는 제품입니다. 성분이 꽤 합리적인 SAT제품은 건강한데 간을 지키기 위해서 드시는 분이라면 하루에 1알 정도만 드시는 것이 좋으며 음주를 즐겨하시면서 살짝 간수치가 높으신 분들은 하루에 2알 드시면 좋습니다.

간이 많이 손상되어 있거나 일주일에 3일 이상 음주를 심하게 하신다면 하루에 3~4알까지 드셔도 좋습니다. 하지만 가격이 꽤 나가기 때문에 신중하게 선택하셔서 고르시기 바랍니다.

※ 쿠팡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