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무료로 검사해주는 코로나 신속항원검사를 종료합니다 (+무료로 검사받을 수 있는 곳)

4월 11일부터 그동안 보건소에서 받았던 신속항원검사를 이제 동네 지정 병의원에서 받기로 했습니다. 당장 보건소에 가시더라도 이제 신속항원검사를 받을 수 없으며 아래에서 검사받을 수 있는 곳을 찾아보셔야 합니다. 그럼 오늘부터 싹 바뀌는 코로나 신속항원검사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무로 신속항원검사 종료

무료 신속항원검사

신속항원검사는 동네 병의원에서

이제 오늘(11일)부터 신속항원검사를 받으려면 보건소 선별진료소가 아닌 동네 병의원을 찾으셔야 합니다. 일상회복으로의 단계를 밟으려고 하는 정부가 내놓은 대안책입니다. 앞으로 격리기간의 단축과 코로나 감염병 등급도 낮아질 전망입니다.

방역당국은 확진자의 발생 추이가 어느정도 안정적으로 감소세를 타고 있으며 중증환자와 사망자도 많이 줄어드는 양상이 보이고 있기 때문에 그동안 보건소 등에서 무료로 제공하던 코로나19 신속항원검사를 중단한다고 말했습니다.

신속항원검사는 어디서?

따라서 앞으로 코로나 오미크론의 의심 증상이 있으신 분들은 전담 동네 병의원과 호흡기전담클리닉을 이용하시면 됩니다. 전담 병의원에서는 의사가 전문가용 키트로 검사를 하며 검사자는 진찰료의 30%의 금액 즉, 약 5천원 정도의 금액을 부담해야 합니다.

예외

단, 60살 이상과 밀접접촉자 등의 우선순위 대상자는 지금 하는 것처럼 보건소에서 PCR검사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 쿠팡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
x